본문 바로가기

STUDY/비밀의 방: TIP

(4)
아무리 자도 피곤한 진짜 이유 나는 나무, 흙타입 해결책 1시간에 10분씩 의식적으로 휴식을 취하고 심호흡 같은 리듬 운동을 하거나, 껌을 씹는 것이 좋다. 신맛의 음식을 먹으면 피로가 풀린다. 피로 해소를 위해 위장의 부담을 줄여야 한다. 가능한 취침 전에는 먹지 않고, 의식적으로 속을 비워주면 좋다.
피로를 부르는 10가지 습관 쉬어도 쉰 것 같지 않다고 호소하는 사람이 많다. 뇌 과학자들은 그 원인을 육체의 피로가 아닌 ’뇌 피로’로 본다. 잘못된 생활습관은 우리 뇌를 피로하게 만드는 큰 원인이다. 뇌 피로를 증가시키는 생활 습관을 살펴봤다. 1. 갑자기 무리해서 운동하기 평소에 훈련되지 않은 운동을 갑자기 하면 우리 몸에 무리가 간다. 자율신경이 제대로 조율되지 않아서다. 교감신경이 혹사당하면서 많은 에너지가 필요해지고, 산소 소비량이 많아진다. 결국 활성산소가 급격히 늘어나면서 세포의 산화가 심해진다. 특히 세포 내 미토콘드리아와 모세혈관에 손상을 준다. 2. 장시간 일하기 쉬운 일이라도 오랜 시간 반복하면 피로가 쌓인다. 그만큼 에너지 소비가 많아지면서 산소 요구량이 커지고 활성산소가 많아진다. 오랜 시간 일할 때는 반드..
유튜브에서 난리가 난, '개운하게 기상하는 방법' + 마이클 펠프스를 전설로 만든 특별한 습관 유튜브에서 난리가 난, '개운하게 기상하는 방법' 진짜 중요한 비밀은 '잠들기 직전'에 있었다. + 마이클 펠프스를 전설로 만든 특별한 습관 https://1boon.kakao.com/changeground/phelps0507
설단현상 심리학에서는 ‘설단 현상(Tip-of-the-tongue Phenomenon)’의 일종으로 분류하기도 한다. 예를 들어, 뭔가를 찾으려고 주방에 갔는데 뭘 하려고 했는지 생각나지 않거나, 갑자기 드라마나 영화 제목, 주인공 이름을 기억해 내지 못하는 것도 이와 동일한 증상이다. 인간의 단기기억 용량은 생각보다 크지 않고 다른 자극에 민감하다는 것이 이 증후군의 핵심이다. 인간은 순간적으로 7가지 정도만 기억 할 수 있고, 그 기억은 평균 18초 동안 지속하다가 뇌 속에서 사라진다. 이 때 외부 자극, 즉 누가 옆에서 말을 건다거나 순간 다른 걸 보고 생각하게 되면 기존에 유지하고 있던 단기 기억을 밀어내게 된다. 생각하고 있던 게 사라져 버리는 것이다. 결국 ‘인터넷미아 증후군’은 인터넷을 할 때 우리의..